홈 ▶ 삶의 공간과 유물유적 ▶ 관련유물유적
보호수
 
경수당 향나무
이 향나무는 나이가 약 700년으로서 노거수이다. 높이는 약 6m, 가슴높이둘레 3m로 수세가 양호한 편이다. 원래 울릉도에 자라고 있는 약 300년생 향나무를 경수당 처음 건립자인 박세순 장군이 이식하였다고 전한다. 향나무의 생태연구 및 조상들의 식수관과 자연사상을 후세에 전할 수 있는 귀중한 학술자료이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