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자료센터

  • Open API
  • 사이트맵
  • 이용안내
  • 열린마당

한국고문서자료관

통합검색

  • 상세검색
  • 문자입력기

디렉토리분류

닫기

1814년 김시진(金是珍) 외 소지(所志)    
G002+AKS+KSM-XB.1814.4717-20101008.B001a_001_00182_XXX
 
분류 고문서-소차계장류-소지류 / 법제-소송·판결·공증-소지류
작성주체 발급: 김시진(金是珍) /수취: 안동부(安東府)
작성지역 예안    / 경상북도 안동시 예안면   
작성시기 1814년 / 갑술4월   
형태사항 크기: 117.7×58.7 / 낱장, 1장 / 종이 / 한자, 이두
소장정보 원소장처 : 안동 오천 광산김씨 후조당  / 현소장처 : 안동 오천 광산김씨 후조당  
비고 출판정보: 『고전자료총서 82-2 광산김씨 오천고문서』(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82) 본 번역문은 2014년 한국고문서 정서·역주 및 스토리텔링 연구사업 연구결과물임.
고문서집성 수록정보 『고문서집성』01 / 7. 소지류 / 소지17 / 92 ~쪽
 
성주에게 선조 묘역에 투장한 분묘를 굴이(掘移) 처분해 줄 것을 요청한 청원서
 
자료로딩...
닫기



禮安幼學金是珍金道儒▣▣▣金衡敎
右謹言民等十二代祖參議▣…▣兜率院之地矣山下居金哥漢偸葬於單白虎坐立俱見▣…▣等以民等昨▣…▣而 題音內有所 嚴責是乎所民等退縮惶愧無地自容抗何顔
更籲於
明政之下而第念以後孫輩不敏之故使有官爵累百年之墓至於不得保守則大是民等之極抑鬱而亦非 城主之所矜憐處乎大抵金漢之偸占旣是切近要害處是遣其間元無一人塚是去乙今以
▣▣塚在於兩間樣置之▣▣萬萬寃枉是乎所玆敢冒昧呼籲爲去乎曲 賜矜察敎是後同金哥偸塚乙依 法典督掘事 嚴明行下爲只爲
行下向敎事
城主 處分 甲戌四月日所志
題辭
令面任爲先圖形
報來宜當事
卄七日
面任
安東行使[署押]


예안에 사는 유학 김시진(金是珍), 김도유(金道儒) …(원문 결락)… 김형교(金衡敎) 등이 삼가 말씀드리는 일은 다음과 같습니다.
저희들의 12대조 참의공(參議公) …(원문 결락)… 도솔원(兜率院)에 있습니다. 산 아래에 사는 김가(金哥)놈이 단백호(單白虎)로 앉아서나 서서 모두 보이는 곳에 투장을 하였습니다. 저희들이 어제 …(원문 결락)… 처분에 엄히 꾸짖는 내용이 있었습니다. 저희들은 물러나 위축되고 황송하고 부끄러워 스스로 용납할 길이 없으니 무슨 얼굴을 빳빳이 들고 다시 밝게 다스리시는 합하께 호소하겠습니까.
다만 생각건대 후손들이 명민하지 못한 까닭에 관작(官爵)이 있는 수백 년 된 묘를 보존하여 지킬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으니, 크게는 저희들의 이 지극한 억울함을 또한 사또께서 가엾게 여겨 처리해주실 일이 아니겠습니까. 대체로 김가(金哥)놈이 훔쳐 차지한 곳이 이미 매우 가까운 요해처(要害處)이고, 그 사이에는 원래 한 사람의 무덤도 없었습니다. 지금 …(원문 결락)… 둘 사이에 무덤이 있는 모양으로 있으니 …(원문 결락)… 매우 억울하옵니다.
이에 감히 몽매함을 무릅쓰고 호소하오니 곡진하게 가엾이 살펴주신 후에, 저 김가의 투총(偸塚)을 법전(法典)에 따라 파내도록 독촉[督掘]하라는 일로 엄히 명령하여 주소서. 명령하시도록 성주께서 처분하실 일입니다.
갑술년(1814, 순조14) 4월 일. 소지.

〈제사〉
면임(面任)을 시켜서 우선 도형(圖形)을 그려 보고하도록 함이 마땅하다. 27일. 면임에게.
안동행사(安東行使)【착압】
 

한국학중앙연구원 주소

역대인물정보보기
인물관계정보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