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자료센터

  • Open API
  • 사이트맵
  • 이용안내
  • 열린마당

한국고문서자료관

통합검색

  • 상세검색
  • 문자입력기

디렉토리분류

닫기

임인년 용천정사(龍泉精舍) 유사 김재명(金在明) 품목(稟目)    
G002+AKS+KSM-XC.0000.4888-20101008.B013a_023_00113_XXX
 
분류 고문서-첩관통보류-품목 / 정치·행정-보고-품목
작성주체 발급: 김재명(金在明) /수취: 거창현(居昌縣)
작성지역 모리    / 경상남도 합천군 청덕면 모리   
작성시기 0000년 / 임인년6월   
형태사항 크기: 93×57 / 낱장, 1장 / 종이 / 한자, 이두
인장서명 2개(적색, 정방형)
서명(개) 착관:1
소장정보 원소장처 : 거창 강동 초계정씨 동계 종가  / 현소장처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비고 출판정보 : 『고문서집성 23 -거창 초계정씨편-』(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95) / 『고문서집성 80 - 거창 초계정씨편(정서본)-』(한국학중앙연구원, 2005)
고문서집성 수록정보 『고문서집성』23 / 1. 개별고문서 / (10) 품목 / 품목1 / 175 ~쪽
 
임인년에 용천정사 유사 김재명 등이 수령에게 올린 품목
   용산영귀정을 무너지게 되자, 이를 보수해 달라고 용천정사의 유생들이 수령에 올린 품목이다.
 
龍泉精舍 유사 金在明이 詠歸亭 보수에 관한 일로 수령에 올린 품목
[내용 및 특징]
   용산영귀정을 무너지게 되자, 이를 보수해 달라고 용천정사의 유생들이 수령에게 올린 품목이다. 품목의 자세한 내용은 다음과 같다. 용산詠歸亭無名齋 金候가 생활하시던 곳이다. 공은 일찍이 이 거창의 수령으로 동계 정온의 묘를 성묘하였는데, 당시 정사의 허물어진 것을 한탄하여 사림을 이끌어 성의와 힘을 다하여 옛 모습을 중수하였다. 매해 중구일에 菊薦禮(국화를 드리는 예)를 거행하였다. 이는 黃花祭의 백이숙제 의 의리이다. 그 어진이를 존경하는 것은 가위 후세의 子雲 揚雄이 된다. 또한 가뭄과 서리 및 재앙의 해를 만나 이미 거의 죽음에 이르게 된 것을 구황한 것은, 汲黯이 창고를 열어 구제한 것과, 韓韶가 땅에 들어가고자 한 것과 전후가 같은 것이다. 대소민인이 명심하여 뼈에 새겼다. 고향에 돌아간 후 존현하고 백성을 사랑하는 생각을 더 하였는데, 소요한 곳의 수 칸의 정자에서 일어났는데, 이것이 영귀정이다. 세월이 이미 오래되어 지붕이(棟宇)이 무너져 보존하기 어려운 지경에 이르렀다. 기세가 장차 지붕을 수리하여야 한다. 이에 공공의 의논을 크게 드러내어 모두 호소하니 그 들어가는 바를 헤아려 경내 대소원인에게 호구에 배분하여 큰 역사를 맞추게 해달라는 품목이다. 이에 대한 수령의 결정은 다음과 같은 것이다. 無名齋의 덕정은 한 고을의 여러 백성들이 추모하는 바이다. 하면서 이와 같은 품목을 내는 진실로 극히 가상하니, 일일이 각 백성에게 분배하여 역사를 마치게 할 일이다 라고 하였다.

[자료적 가치]
   용천정사와 같은 사우의 수리비용을 수령에게 요구하고 있는 사실을 알 수 있는 자료이다.
『古文書集成 23 : 居昌 草溪鄭氏篇 影印本』解題, 정순우·안승준, 韓國學中央硏究員, 1995
            『古文書集成 80: 居昌草溪鄭氏篇』, 韓國學中央硏究院, 2005
            「조선후기 籍沒 ‘位土’ 회복과정-居昌 草溪鄭氏 고문서를 중심으로-」, 김성갑, 『고문서연구』 28, 한국고문서학회, 2006
            「용천정사중건과 위전환급을 탄원한 진정서」, 金泰淳, 『경남향토사논총』2, 경남향토연구협의회, 1993
            「거창지역의 향토사 관련자료와 그 역사적 성격」, 박병련·김학수, 『거창의 향토문화와 고문서』, 한국정신문화연구원·거창문화원, 2001
1차 집필자 : 성봉현
 
자료로딩...
닫기

稟目

鑑伏以龍山詠歸亭無名齋金侯杖屨之所也公嘗莅此邑也省拝 桐溪鄭先生之墓追感當時精舍之傾頹倡導士林殫誠竭力增舊修葺
每歲重九行菊薦之禮乃黃花祭伯夷之義也其尊賢之誠可謂後世之子雲而且値歲旱霜早執灾救荒使一境篒生旣濟濱死之命汲黯之發倉
之入地前後一轍矣大小民人銘心鏤骨賦歸之後益思尊賢愛民之誠起數間亭子於逍遙之地是乃咏歸亭也歲月滋久棟宇傾頹幾至難保之境勢
將修葺乃已故公議峻發齊聲仰籲量其所入境內大小民人處逐戶分排以竣大役之地謹冒昧仰稟
城主 處分 壬寅六月 日龍泉精舍有司 金在明李時和
李埈軾卞麟錫邢錫模
會員 李鎔義愼炳珪鄭玖鉉
卞致勇金氵塋基李明均
金在德李承瑚魚命佑
金致珏李承楨李根養
鄭斗杓金鎭學姜正秀
李根成愼宗舜朴鐘權
魚在河李 俶李秉祐
李赫明李秉馹鄭桓杓
鄭台善李賢厦李冑和
李光善魚在奎崔鶴烈
尹相殷金在善
李埈臣尹冑夏
卞龍欽金宗濯
全基鑽鄭載善
李亨吉鄭鎭黙
崔濂漢表東善
金濟鉉
官(印)

(題辭)
爲其無名齋之德政一
境諸民追慕出義如
稟目誠極嘉尙一一
分排於各民以爲竣役之
向事
十七日
 

한국학중앙연구원 주소

역대인물정보보기
인물관계정보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