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자료센터

  • Open API
  • 사이트맵
  • 이용안내
  • 열린마당

한국고문서자료관

통합검색

  • 상세검색
  • 문자입력기

디렉토리분류

닫기

김종주(金宗周) 시(詩)    
G002+AKS+KSM-XI.0000.0000-20101008.B001a_001_01299_XXX
 
분류 고문서-시문류-시 / 교육·문화-문학·저술-시
작성주체 발급: 김종주(金宗周)
추정시기 19세기 초
형태사항 크기: 112×31.8 / 낱장, 1장 / 종이 / 한자
소장정보 원소장처 : 안동 오천 광산김씨 후조당  / 현소장처 : 안동 오천 광산김씨 후조당  
비고 출판정보: 『고전자료총서 82-2 광산김씨 오천고문서』(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82) 본 번역문은 2014년 한국고문서 정서·역주 및 스토리텔링 연구사업 연구결과물임.
고문서집성 수록정보 『고문서집성』01 / 21. 시문 / 시18 / 452 ~쪽
 
이종주가 김노뢰의 백일매를 차운해서 지은 시
 
자료로딩...
닫기




謹次
聞昔僊槎遠載
梅 獨敎瓊蘂此
中開 放翁身世
後凋宅 愛汝貞
姿正激頹
          李宗周拜稿

(삼가 차운하다)
聞昔僊槎遠載梅 듣건대 옛날에 신선 뗏목1)이 멀리서 매화 싣고 와서
獨敎瓊蘂此中開 아름다운 꽃송이를 유독 이곳에만 피게 했다지.
放翁身世後凋宅 후조당에서 방옹(放翁)2)과 다름없는 신세이거늘
愛汝貞姿正激頹 퇴락한 풍조 격동시키는 네 곧은 자태를 아끼노라.

이종주(李宗周)3)가 절하며 쓰다.

[주석]

1) 신선 뗏목[僊槎]
僊槎는 漢 武帝 때 張騫이 大夏에 사신으로 가서 황하의 근원을 찾을 때 타고 간 뗏목인데 통상 使臣이 타고 가는 배를 지칭한다.
2) 放翁
南宋의 애국시인 陸游(1125∼1210)의 號이다. 육유의 자는 務觀으로 山陰 출신이다. 그가 출생했을 때 北宋이 金나라에게 멸망하여 靖康의 변을 겪고 있었는데, 그는 金나라에 대해 항전주의로 일관했다.
3) 李宗周(1753∼1818)
본관은 固城이고 자는 춘백春伯이며 호는 北亭이다. 金宗德과 李象靖의 문인으로 1780년(정조 4) 진사시에 합격했으나 출사하지 않았다. 저서로 『北亭集』 5권 2책이 있다.
 

한국학중앙연구원 주소

역대인물정보보기
인물관계정보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