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자료센터

  • Open API
  • 사이트맵
  • 이용안내
  • 열린마당

한국고문서자료관

통합검색

  • 상세검색
  • 문자입력기

디렉토리분류

닫기

1836년 제문(祭文)    
G002+AKS+KSM-XI.1836.4717-20101008.B001a_001_01193_XXX
 
분류 고문서-시문류-제문 / 종교·풍속-관혼상제-제문
작성주체 발급: 김행교(金行敎) /수취: 사건(士健)
작성지역 예안    / 경상북도 안동시   
작성시기 1836년 / 병신8월초8일   
형태사항 크기: 35.8×45.2 / 낱장, 1장 / 종이 / 한자
소장정보 원소장처 : 안동 오천 광산김씨 후조당  / 현소장처 : 안동 오천 광산김씨 후조당  
비고 출판정보: 『고전자료총서 82-2 광산김씨 오천고문서』(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82)
고문서집성 수록정보 『고문서집성』01 / 18. 제문·애사·축문 / 제문5 / 414 ~쪽
 
자료로딩...
닫기




維歲丙申八月初八日 四從行敎 謹具薄物告訣于
四從君士健之靈曰 於乎 人生寄世 大齊百稔 其間幼而殤
方壯而短折者 十居八九 君旣得聖人耳順之年
則其死顧無足憾焉 而第念 君之一身 任大而責重
此非君長逝之日也 君之兄弟三人 伯君之狷介淸
潔 旣無嗣而蚤世 季房之勤學篤實 又中途遞折
三世先墳 皆在數百里之外 兩家先廟 俱權
安於君之寢室 春秋奠省之節 忌晨行事之禮
君皆主之 此何異於蚊虻之負泰山乎 ▣…▣
來人家變處 種種有之 單孑一身 晝宵▣…▣
內錄 以致重病 諺所謂羸馬負重▣…▣
不以處憂患 變其平生之所守 臨終時處置家事 一一得
宜 能使人稱之曰 此人能不失人望矣 此固君之素定
於胸中 而講之已熟 使父祖兩廟 遂成盤石之勢 不惟
長逝者魂魄能瞑目於冥冥之中 一家人之所以無憾於神
人之際也 於乎 惟君子諒之性 孝友之行 高潔之操 推
此一事可驗矣 又何多無所輕重之言 以凟冥聽也哉
於乎哀哉尙饗
 

한국학중앙연구원 주소

역대인물정보보기
인물관계정보보기
닫기